본문 바로가기

▲ 해외여행[ World Trip ]/▷ 태국 [Thailand]

태국음식, 국민 반찬 쏨땀

[ Field Trip In Thailand ]

World In Camera




국민 반찬, 쏨땀


  한국에 김치가 있다면 태국에는 국민 반찬인 <쏨땀>이 있어요. 덜 익은 그린파파야로 만든 샐러드인데, 태국에서도 반찬의 개념으로 현지인은 물론, 여행객에게도 사랑받는 음식이에요. 태국 음식을 먹을 때 꼭 시켜야 할 정도로 쏨땀은 저의 최애 음식이랍니다.


▶ 태국의 국민 반찬 <쏨땀>




새콤달콤 그리고 매운맛에 중독돼요


  쏨땀은 지역마다 사용되는 재료가 달라 맛이 조금씩은 다르지만, 기본적으로 매운맛과, 신맛, 그리고 단맛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음식이에요. 처음 먹을 땐 시큼하지만, 계속 먹다 보면 달콤하고, 어느덧 매콤해지는 음식이 쏨땀이랍니다. 아, 여기에 짠 맛도 있는데, 처음 쏨땀을 먹을 때 아무 생각 없이 먹었다 급습한 짠맛에 깜짝 놀라기도 했어요.


▶ 달콤함과 신맛, 매콤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태국 음식이예요.


▶ 식탁에서 빠질 수 없는 태국식 샐러드이지이요.



빨간 솜땀과 검은 쏨땀


  제가 가장 좋아하는 쏨땀은 <쏨땀타이>예요. 달달하면서도 매콤하고 약간 붉은 쏨땀이예요. 가장 일반적이면서도 여행객이 쉽게 먹을 수 있는 쏨땀이죠. 그리고 또 다른 쏨땀은 피쉬소스 (한국의 까나리 액젓과 비슷해요)를 많이 사용한 <쏨땀 쁠라라>예요. 쏨땀타이랑 달리 액젓이 많이 들어가 검은 쏨땀이랍니다. 사실, 저는 액젓 맛이 많이 느껴져 잘 먹지 못했는데, 현지 친구들은 쏨땀쁠라라를 더 좋아하더라고요.


▶ 여행객이 흔히 먹는 일반적인 쏨땀 <쏨땀타이>


▶ 물고기 액젓을 사용한 <쏨땀 쁠라라>







기호에 따라 추가 토핑이 가능해요


  길거리 식당에서 먹는 기본적인 쏨땀 가격은 30~50밧 (1500원~2500원)이예요. 대형 몰이나, 태국 음식 전문점에서는 120밧(3700원) 이상인 경우가 많아요. 기본 솜땀에 기호에 따라 재료를 추가로 주문할 수 있어요. 주로 새우나 게를 많이 넣는데, 때론 닭발이나 조개를 넣기도 해요. 재료에 따라 비용이 20~50밧 정도 추가되기도 한답니다.


▶ 기본적으로 라임, 땅콩, 토마토 등이 들어간 쏨땀 타이가 가장 많아요.


▶ 토핑에 따라 게를 넣거나 새우를 넣는 경우가 많아요. 게를 넣은 <쏨땀 뿌>



쏨탐타이 잊지 마세요~

 

  해외여행의 즐거움 중 하나는 여러 현지 음식을 맛볼 수 있다는 것이죠. 이미 쏨땀은 모두가 아는 음식이지만, 쏨땀에도 여러 종류가 있으니 태국을 여행 가시는 분이라면 새로운 쏨땀을 도전해보라는 의미해서 이번 글을 작성했네요^^ 




- 링크 : 태국음식, 매콤함에 중독되다, 팟 카파오 무쌉

- 링크 : 태국음식, 간단하지만 든든한 한끼, 태국식 볶음밥 카오팟